"2017년만 해도 한 건도 없었던 애플의 공식적인 리... | 커리어리

"2017년만 해도 한 건도 없었던 애플의 공식적인 리콜 대상은 2018년부터 올해까지 3년간 11건이나 발생했다. 대상도 아이폰부터 애플워치, 아이패드, 맥북 등으로 다양하다. 특히 2018년 배터리가 부풀어 오르는 현상으로 13인치 맥북프로 모델에 대해 리콜을 실시한 지 1년 만인 지난해엔 15인치 맥북프로 배터리의 폭발 사고로 체면을 구겼다. 당시 국내뿐 아니라 미국과 유럽 등에선 해당 제품의 기내 반입도 금지됐다." 업계내 경쟁 심화로 인한 조급함 때문일까. 품질에 대한 집착으로 유명하던 애플이 최근 3년 동안 리콜을 11건이나 발표. 어제는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기능 오작동으로 인해 '에어팟 프로'을 무상 교환 해주겠다고 발표.

품질 고집하던 애플에 무슨 일이...잇단 결함으로 '도마'에

Naver

품질 고집하던 애플에 무슨 일이...잇단 결함으로 '도마'에

2020년 11월 2일 오전 3:03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