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감독 출신 제작자가 선전하고 있다. 연출 | 커리어리

"영화감독 출신 제작자가 선전하고 있다. 연출이 작품 내재적인 부분을 고민할 때, 제작은 영화의 기획부터 예산 편성, 스태프 선정과 마케팅, 스케줄 등 제작 과정 전반을 계획·관리하는 역할을 한다. 영화감독이 제작을 함께 하면 양 부문 사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감독 개인으로선 수익을 극대화할 방법이 된다.” ‘엑시트’, ‘사바하’의 제작자 류승완, ‘신과 함께’를 연출,제작한 김용화, ‘검사외전’, ‘돈’의 제작자 윤종빈. 영화감독 출신 제작자들의 성공사례가 늘어나는 중. 영화를 제작하는데 있어 자율성을 얻을 수 있고, 수익도 극대화 할 수 있다는 면에서, 감독과 제작을 겸하는 케이스가 더 늘어날 전망. 단, 예술적인 감성과 비지니스 마인드를 겸비해야 하기 때문에 모든 연출자가 잘 할 수 있는 일은 아니라는 의견도 존재.

`엑시트` `사바하` 흥행 뒤엔 제작자 류승완 있었다 - 매일경제

매일경제

2019년 12월 5일 오전 12:00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명품 브랜드 만드는게 제일 쉬웠어요... 샤넬이 선택한 남성 수영복 브랜드 '올레바 브라운' 이야기

명품 브랜드 만드는게 제일 쉬웠어요...샤넬이 선택한 남성 수영복 브랜드 '올레바 브라운' 이야기

YouTube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