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 ‘역주행’의 비결은 역설적으로 거스 히 | 커리어리

"세월 ‘역주행’의 비결은 역설적으로 거스 히딩크 전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이다. 이동국은 “1998년 월드컵이 끝난 뒤 2002년 월드컵 출전은 당연하다고 여겼다. 히딩크 감독님이 날 엔트리에서 제외해 지금까지 선수생활을 한 것 같다. 내게 감사한 존재”라고 자주 말한다." NBA에 빈스 카터가 있다면 K리그에는 이동국이 있다. 올 한해 내 뜻대로 되는 일이 없다고 생각될때, 이동국 선수를 떠올려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돌이켜보면 가장 힘들었던 그 순간이 인생의 전환점일때가 많았으니까. 인생은 역설로 가득차 있으니까. 스티브 잡스의 말마따나 인생의 모든 점은 연결되니까.

41세 이동국...세월 역주행은 히딩크의 '엔트리 제외' 덕

중앙일보

2020년 1월 9일 오전 3:09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명품 브랜드 만드는게 제일 쉬웠어요... 샤넬이 선택한 남성 수영복 브랜드 '올레바 브라운' 이야기

명품 브랜드 만드는게 제일 쉬웠어요...샤넬이 선택한 남성 수영복 브랜드 '올레바 브라운' 이야기

YouTube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