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만 '화학'회사, 알고 보면 패션 재벌 ​ | 커리어리

이름만 '화학'회사, 알고 보면 패션 재벌 ​ 패션쪽에서 매출이 급증하거나 핫해진 브랜드라면 '대명화학'에 투자를 받았거나 인수된 곳들이란 우스게 소리가 있다. 일반인들에겐 낯설지만 패션 브랜드, 유통, 생산, 물류, 인프라, 부동산 등등 패션-유통을 망라하는 계열사를 보유한 패션 재벌. ​ 그 중심엔 직원들도 얼굴을 모른다는 은둔의 경영자 '권오일' 회장이 있다. 영업이익이 나는 곳, 잠재력 큰 곳, 법정관리 중이어도 자산 가치 높은 곳 등을 인수하며 키웠다. 대명화학이 투자한 회사는 300여개라는데 이 중 100여개는 엑시트 했다고 함. 트렌드에 민감하고 재고 관리도 어려워 일반 금융기업에선 지르지 못하는 패션 분야에서 가장 크고 과감한 움직임을 보인다. ​ ​ 그룹사 면면을 보면 재미있다. 왠만한 메이저 속옷 브랜드는 모두 있고, 추억의 브랜드나 추억의 유통점들이 보이는가 하면 핫한 스트릿브랜드도 있다. 부동산 개발회사도 가지고 있는데 물류창고뿐만 아니라 최근 로젠택배 인수도 검토 중. ​ ​M&A뿐만 아니라 신규 브랜드 인큐베이팅도 매우 적극적인데... 레트로 브랜드를 패션으로 풀어 대박난 '하이라이트브랜즈'가 대표적. '코닥어패럴'로 런칭해 1년도 안돼 매출 100억 넘기고 추억의 브랜드인 '디아도라', '폴라로이드'로 확장, 최근 골프웨어까지 진출. ​ ​ #좋게보면버크셔헤서웨이 #나쁘게보면옐로모바일

대명화학 빅픽쳐, 브랜드 확장 가속

Apparelnews

2021년 7월 8일 오후 2:11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