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약] 마이뮤직테이스트는 머신러닝을 기반으로 | 커리어리

[요약] 마이뮤직테이스트는 머신러닝을 기반으로 콘서트(특히 케이팝 콘서트)의 수요를 예측하는 비즈니스 모델을 가진 스타트업이다. 음악 산업에서 공연은 가장 규모가 큰 수익모델이라, 기획사 입장에서는 성공율이 높아야 한다. 그런데 이 성공률은 경험에 기반한 바가 많아서 모험을 하지 않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케이팝은 좀 더 국지적으로 확산되고, 미지의 시장을 만드는 산업이라 공연 지역의 실패를 최소화할 필요가 높아진다. 마이뮤직테이스트의 그로스팀은 바로 이런 맥락에서 수요 예측의 정확도를 높이는 노하우를 가진 곳이다. 그에 대한 스토리를 1~4부에 걸쳐 연재한 글. [이 글에서 고른 한 문단] 이런 상황을 해결해보기 위해 마이뮤직테이스트는 서비스를 통해 지역별 수요 데이터인 Make를 모으고 직접 공연을 하면서 이 문제를 해결하고 있습니다. Make를 통해 지역별 수요 데이터를 모으고 직접 공연을 수행해서 티켓 판매 데이터를 모읍니다. 예측에 필요한 기본적인 데이터를 모으는 작업인 동시에 예측 모델의 성능을 확인하는 과정이죠. 이 과정을 통해 판매량 예측 모델을 제작할 수 있는 가장 기본적인 데이터가 쌓입니다. [왜냐면] 로우 데이터가 없다. 그러면 직접 모아야 한다. 그것도 대량으로. 이 문단에서는 짧게 언급되었지만, 사실상 지난하고 지루하고 하드한 워킹이다..... 하지만 솔루션을 만들기 위해선 필수적인 부분. 그래서 눈에 띄었다.

머신러닝으로 콘서트 티켓 판매량 예측하기(1) 콘서트 비즈니스에서 예측의 역할 - MyMusicTaste

Medium

2020년 2월 17일 오후 5:00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로 대 웨이드' 법안 번복에 대한 아티스트들의 반응 (2) 할시는 공연 무대에서 "우리는 집에 앉아 이 현실을 바꿀 수 있는 혁명가가 나타나길 기다릴 수는 있지만, 아니에요, 아무도 오지 않아요. 여기에 있는 우리 모두가, 한 사람, 한 사람이 신체의 자유와 온전성을 지키기 위해 우리의 역할을 하는 방법 밖에 없습니다."라고 말하며 "MY BODY, MY CHOICE"라는 구호를 계속 외쳤다. 할시의 얘기는 특히 중요하다. "아무도 오지 않는다." 권리는 누군가에게 부탁하는 것이 아니라 직접 얻어내는 것이다.

kihyunoi on Twitter: "pic.twitter.com/hkf1DpGrps / Twitter"

Twitter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