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머리 속에서 영화를 찍지 마세요. 대 | 커리어리

"당신의 머리 속에서 영화를 찍지 마세요. 대신 다른 사람 머리 속 영화를 보세요." 다른 사람의 피드백을 스스로 해석하느라 고통받지 말고 다른 사람이 피드백을 한 의도와 목적을 파악하라는 뜻인 것 같아요. 종종 상처는 스스로 그걸 해석하는 과정에서 겉 잡을 수 없이 커지는 경우도 있으니까요. 피드백의 세 가지 층위 데보라는 피드백을 세가지 층위로 봐야한다고 해요. 가장 핵심에 있는 것은 피드백을 하는 사람의 '의도(intent)’에요. 그리고 이 의도가 드러나는 모습이 '태도(behavior)’죠. 이 태도가 받아들이는 사람에게 어떻게 보이느냐가 '지각(perception)’이에요. 피드백을 하는 사람에게는 확실한 의도가 있어요. 근데 그건 본인 밖에 모르죠. 의도와는 다르게 태도가 나올 수 있어요. 그 태도를 받아들이는 사람은 다르게 '지각'할 수 있죠. 이걸 이해하면 상대가 피드백을 하는 의도를 파악하는 중요하다는 것을 깨닫게 되요. 반대로 피드백을 하는 입장에서는 내 의도와 태도가 어떻든 상대가 그걸 어떻게 받아들이느냐가 중요하다고 생각해 볼 수 있어요.

🗣 상처받지 않으면서 피드백 주고 받기

Stibee

2021년 10월 12일 오전 2:48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