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요즘 눈 여겨 보는 플랫폼, '오늘의 집' | 커리어리

< 요즘 눈 여겨 보는 플랫폼, '오늘의 집' > 2020년 4월 다운로드 수 : 1,000만 2021년 7월 다운로드 수 : 2,000만 1년 3개월 만에 2,000만을 돌파한 '오늘의 집' 어느 순간부터 나의 집을 위한, 인테리어를 위한, 게다가 요즘은 시공까지 .. 집 관련 필요한게 생기면 가장 먼저 이용하는 게 '오늘의 집' 앱 이다. 가끔은 구경만 하고 앱을 이탈하긴 하는데, 그 이후로 꼭 결제까지 이끌어내기 위해 나에게 딱 맞는 푸시 메시지로 강하게 날 자극한다. 결국 구매행.... '오늘의 집' 퍼포먼스팀은 어떤 일을 하나 궁금했는데, 그들의 인터뷰가 있어 가져왔다. 인상 깊었던 걸 정리하자면, 1) 구글/페이스북(DA) 각 광고매체의 머신러닝 시스템을 최대한 잘 활용할 수 있는 운영환경을 구축하는데 노력 - 페이스북 : 광고 타깃별 적합한 상품을 효과적으로 노출하기 위해 페북의 광고시스템 머신러닝에 운영조건 추가,변경 - 구글 : 직접 매력적인 광고 소재를 다양하게 제작하여 홍보 2) 엄청난 A/B 테스트 작업, 빠른 시도와 학습으로 이어진다. - 동일한 배너임에도 앱 내 어떤 페이지로 랜딩 시키느냐에 따라 매출 및 구매 전환이 달라진다. '하는게 맞을까?' 하고 망설이기 보다는 빠른 시도 & 빠른 학습 중요 3) 마케팅팀만의 #월간 회고 문화 각 팀 별로 프로젝트가 끝나면 좋았던 점, 아쉬웠던 점을 공유하며 질문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 점이 특히 좋았다. 늘 프로젝트를 시작하기에만 집중하지. 프로젝트 종료 후, 어떤 결과와 반응이 있었고 어떤 점이 좋았는지, 어떤 점이 아쉬웠는지 서로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이 많이 없다.

[오늘의人터뷰] 오늘의집 퍼포먼스 마케팅의 비밀 - 오늘의집 블로그

Bucketplace

2021년 12월 9일 오후 11:40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 토스의 서체 '프로덕트 산스', 사랑할 수 밖에 없는 이유 > 토스가 소비자한테 사랑받는 이유를 찾았어요. 이 글을 읽고 알게 되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에요. 가장 소비자 입장해서 생각했고, 디테일한 것도 놓치지 않았네요. 게다가, 이렇게 알기 쉽게 글로 풀어서 공유해 주다니.. 토스 브랜드 디자이너분들의 고민이 듬뿍 담긴 글이기도 해요. " 토스 전용 서체, 토스 프로덕트 산스(Toss Product Sans, 이하 프로덕트 산스) 첫 번째 버전을 개발했어요. 프로덕트 산스를 만들면서 세 가지에 집중했습니다. 균형, 맥락, 그리고 형태예요. 프로덕트 산스를 만든 목적을 기억하시나요? 토스의 모든 환경에서 하나의 서체를 쓰기 위함이에요. "

토스 프로덕트 산스 제작기: 금융 맥락과 디지털 환경을 고려한 서체

Toss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