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두 회에 대한 반응은 폭발적이다. ESP | 커리어리

"첫 두 회에 대한 반응은 폭발적이다. ESPN은 "미국 내 '더 라스트 댄스' 1회 시청자가 630여만명, 2회 시청자는 580여만명에 달했다"고 밝혔다. ESPN 자체 제작 프로그램(생중계 제외) 중 최다다. 이는 작년 NBA(미프로농구) 파이널 시청자 수의 40% 가량 된다. 다큐멘터리 이전과 이후에 방영된 라이브 쇼 시청자 수만 각각 350만명, 260만명이었다." 은퇴 후 17년이 흘렀지만 잊혀지지 않는 '농구 황제'. ESPN이 제작한 마이클 조던에 관한 10부작 다큐 '더 라스트 댄스'가 미국에서 센세이션을 일으키는 중. ESPN 자체 제작 프로그램 중 역대 최다 시청자 수 기록. 코로나 여파로 스포츠에 목마른 팬들에게 '가뭄의 단비' 역할을 했다는 분석. 미국 이외 지역에서는 넷플릭스를 통해 방영될 예정인데 국내 공개 예정일은 아직 미정이라고.

스포츠 갈증 시대... 630만명이 농구황제 추억에 젖다

Digital Chosun

2020년 4월 22일 오후 11:45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