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트먼은 “퀴비는 내 경력 중 가장 파괴적이 | 커리어리

"휘트먼은 “퀴비는 내 경력 중 가장 파괴적이고 시의적절한 아이디어”라며 “업계를 변화시킬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1998년 이베이 CEO로 취임한 뒤 2008년까지 재직하면서 직원 30명의 매출 400만달러였던 이베이를 퇴직 당시 1만5000명의 직원과 연매출 80억달러를 내는 대기업으로 키웠다. 놀라운 성과를 낼 수 있었던 이유에 대해 그는 “다양한 비즈니스 경험을 통해 나만의 노하우와 내공을 쌓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미국의 기업 이사회가 가장 신뢰하는 CEO는 '맥 휘트먼'이 아닐까. HP와 같이 위기에 빠진 기업, 우버, 드롭박스처럼 노련한 경영인이 필요한 미국의 스타트업들 모두 그녀에게 러브콜을 보내왔으니까. 밥 아이거는 자신과 디즈니 CEO직을 두고 최종적으로 경쟁한 이가 맥 휘트먼이었다고 밝히기도 했고. 이베이에서부터 시작된 그녀의 다양한 비지니스 경험 덕분인데, 아직까지 '퀴비'에서는 실력발휘를 하지 못하는중.

멕 휘트먼 퀴비 CEO '온라인 마켓' 이베이 키운 여장부

Naver

2020년 5월 17일 오전 4:11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