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용실을 매일 가는 장소로' - 미용실 | 커리어리

< '미용실을 매일 가는 장소로' - 미용실 서브스크립션 서비스 > 한국과 마찬가지로 최근 일본에서도 다양한 분야에서 구독경제가 확산되고 있다. 특히 서비스도 구독 형태로 제공하는 곳이 늘고 있다. 그 중에서도 미용실에서 샴푸 및 드라이 서비스를 언제든 받을 수 있는 서비스가 인기를 끌고 있다. [구독 서비스 내용] 미용실 서브스크립션 서비스인 MEZON은 샴푸 및 드라이, 헤드 스파, 트리트먼트 케어에 특화한 정액제 서비스 현재 도쿄를 중심으로 약 400개의 미용실이 등록되어 있으며, 원할때마다 언제든 등록된 미용실에 방문하는 것이 가능 앱에서 특정 동네명을 검색하면 바로 예약 가능한 미용실 정보가 뜨고, 예약 후 바로 이용 가능 퇴근길에 머리를 살짝 다듬고 싶다거나 약속 전에 드라이 서비스를 받아서 머리를 조금 손보고 싶다거나 하는 경우 마음 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Target Customer] 집에서 머리를 감기보다 미용실에서 머리를 감는 여성들이 의외로 있다. 시간 절약이 되고 무엇보다, 머리를 감겨 준 후에 예쁘게 만져주니 기분이 좋아지기 때문이다. 30분 정도 미용실에서 시간을 보내는 것으로 기분 전환이 된다. 평소에 외모에 신경을 많이 쓰는 여성만이 아니다. 중요한 프레젠테이션이나 중요한 고객과의 미팅 전에 미용실에 들러 전문적인 인상을 풍기도록 헤어 스타일을 손 볼수 있다. 자연스럽게 자신감도 상승한다. 워킹맘들은 ‘시간 단축’이라는 메리트를 크게 느낀다. 육아와 회사일로 바쁜 워킹맘들은 자기 자신을 위해 사용할 시간이 별로 없다. 그러나 30분 정도의 짧은 시간에 헤어 스타일링도 가능할 뿐만 아니라 육아와 가사를 잊고 자신만을 위한 서비스를 받는 점에 만족하고 있다. [가격] '샴푸 + 스타일링' 서비스 월 4회 - 10,500엔 평일 무제한 - 16,000엔 평일, 주말 언제든 무제한 - 25,000엔

MEZON(メゾン)厳選した美容室の月額定額サービス

MEZON(メゾン)厳選した美容室の月額定額サービス

2020년 8월 9일 오후 3:09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더 많은 인사이트를 둘러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