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원 스트리밍 시장에서도 꾸준히 제기되는 이슈 | 커리어리

음원 스트리밍 시장에서도 꾸준히 제기되는 이슈입니다. 스포티파이도 창작자에게 돌아가는 몫에 관한 이야기를 하면 시원한 대답을 내놓지 못합니다. 새로운 서비스(팟캐스트 유료화 등)를 통해 생기는 수익을 창작자와 쉐어하겠다는 말을 할 수밖에 없는 상황인데요. 영상 서비스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관련 이슈 분석 기사가 있어 공유합니다~ (기사 중) 월정액 구독 서비스는, 확실히 단건 결제에 비해 저렴하기 때문에 소비자들의 구미를 당긴다. 그러나 공급자 입장은 다르다. 공급자의 경우에는 당장 월정액 결제 서비스 도입이 손해다. 플랫폼이 콘텐츠 공급자에 주는 당근은 “파이를 키워 결과적으로 더 많은 수익을 가져갈 수 있게 하겠다”는 것이지만, 콘텐츠를 공급하는 입장에서는 아직 파이가 덜 커진 상태에서 당장의 손해를 감수해야 한다. 아직 플랫폼(왓챠, 웨이브 등)은 이들의 입장을 모두 받아들일만큼 성장하진 못했다. 왓챠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OTT가 커졌다고 하지만, 극장에서 줄어드는 매출을 상쇄할 정도는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당장 왓챠도 적자다. 넷플릭스처럼 모든 IP의 판권을 사올만한 자본이 없다. ‘오리지널 제작 방식’을 택할 수도 없다. 대신 ‘모든이의 취향을 존중할 수 있는 작품’이라는 콘셉트를 잡은 것도 비교적 저렴하게 공급할 수 있는 구작을 월정액으로 제공하는 플랫폼을 만들었기 때문에 나온 것이다.

왓챠와 영화수입배급사협회의 갈등, 그 본질은? - Byline Network

Byline Network

2020년 8월 10일 오전 12:46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클라우드 기반 사이버 보안 회사 옥타(Okta)가 2022년 가장 빠르게 성장한 앱 10개를 소개했어요. 1위는 노션(Notion)이 차지했습니다. 요즘 한국에서도 많이 사용하는 협업 소프트웨어죠. 빠르게 성장하는 서비스인 동시에 어디에서든 사용자들의 충성도가 높다는 점을 주목할만 하겠습니다. 2위는 트립액션스(TripActions)인데요. 단체여행 또는 회사 출장 관련 비용을 한 곳에서 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원래 큰 규모의 다국적 회사가 쓸만한 서비스만 있었는데, 트립액션스는 소규모 회사를 타깃으로 한다는 점이 흥미롭습니다. 3위는 포스트맨(Postman)이에요. 개발자 분들에게는 익숙한 이름일 수 있겠습니다. 포스트맨은 형편없는 API를 쉽게 풀어주는 플랫폼이자 라이브러리입니다. 개발자들이 API의 디자인, 샌드박스 테스팅, 문서 제작, 목업 빌딩, 공유 등등을 할 수 있게끔 만들어주는 유용한 서비스예요. 이어서 4위는 클라우드 기반 인터페이스 디자인 툴 회사 피그마(Figma), 5위는 협업 툴 미로(Miro)였어요. 키퍼(KEEPER), 에어테이블(Airtable), 파이브트랜(Fivetran), 먼데이닷컴(Monday.com), 공(GONG)이 뒤를 이었습니다. 전반적으로 클라우드 기반 협업 툴이 빠르게 성장했다는 사실을 알 수 있었고요. 갈수록 여행과 모임이 활발해지면서 관련된 앱이 서서히 성장할 것으로 예상할 수 있었습니다.

Ten fastest-growing apps in 2022 (including some you don't know)

Medium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