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약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수천억 원대 | 커리어리

"계약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수천억 원대의 가격이 붙었을 것으로 관측된다. WSJ은 음악 스트리밍 산업이 정착하면서 판권의 가격도 올랐다고 전했다. 과거엔 각 노래가 1년에 벌어들이는 로열티의 8~13배가 판권 가격의 적정치였지만, 10~18배로 뛰어올랐다는 것이다." 미국의 전설적 싱어송라이터 밥 딜런이 자신이 지난 60년간 창작한 노래의 판권을 유니버설뮤직에 판매했다. WSJ은 스트리밍 산업이 정착되면서 판권의 가격이 올랐고, 딜런이 작곡한 600여곡의 가치가 비틀즈의 그것과 비슷할 것이라고 평가.

'노벨상' 받은 밥 딜런, 600여곡 판권 판매... 비틀즈와 가치 맞먹을 듯

Naver

2020년 12월 8일 오전 1:29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명품 브랜드 만드는게 제일 쉬웠어요... 샤넬이 선택한 남성 수영복 브랜드 '올레바 브라운' 이야기

명품 브랜드 만드는게 제일 쉬웠어요...샤넬이 선택한 남성 수영복 브랜드 '올레바 브라운' 이야기

YouTube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