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사이드 프로젝트를 해볼까 고민하시는 분들도 많고, 이것저것 | 강수연(흔디) | 커리어리

강수연(흔디)네이버 웹툰 글로벌 서비스 기획

22일 전

요즘 사이드 프로젝트를 해볼까 고민하시는 분들도 많고, 이것저것 시도는 했지만 흐지부지 끝나는 경우가 많다는 이야기도 들었어요. 제 경우엔 글쓰기를 좋아하고 잘하고 싶어서 <작심삼십일>이라는 모임을 만들었어요. 이 사이드 프로젝트를 시작한지 벌써 5년차가 되었습니다. 30일이 지나면 끝날줄 알았던 사이드 프로젝트를 가늘고 길게 운영할 수 있었던 이유를 몇가지 생각해보았습니다. 사이드 프로젝트를 꾸준하게 운영하고 싶으신 분들께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지속 가능한 사이드 프로젝트를 운영하려면

brunch

업계 탑 IT 피플이 매일 인사이트 얻는 곳, 커리어리

👆 유명 기업 실무자들이 매일 트렌드를 선별하고 해석해요.
🤘 구글, 아마존, 네이버, 카카오 재직자들의 커리어를 한 눈에 확인하세요.
🤟 일상의 생각을 꾸준히 기록하고 커리어를 더 풍성하게 가꿔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