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소프트뱅크 '메가플랫폼' 출범에 대해 | 커리어리

네이버-소프트뱅크 '메가플랫폼' 출범에 대해 간략정리 ✔ 미·중 IT 공룡기업에 맞짱 뜰 수 있는 검색, 메신저, 콘텐츠, 엔터, 금융, 커머스 등 라인(8200만)-야후재팬(6700만)으로 대표되는 'Z홀딩스'. 이용자 3억명 규모의 '메가 플랫폼'이 출범했다. 우선은 커머스와 페이를 조질듯. 1. 일본 커머스 시장에서 야후재팬은 아마존, 라쿠텐에 밀려 3등. 급성장 중인 중고거래쪽도 스타트업 '메루카리'에 밀렸다. 하지만 이제 혼자가 아님. '라인'이 합류했고, 얼마 전 인수한 '조조타운'도 있다. 편리한 스마트스토어 도입과 낮은 수수료 등으로 판매자들 늘리고-묶는다. 그리고는 라인판 선물하기 ‘라인 기프트’와 라인판 톡딜 ‘공동 구매’,요즘 대세인 ‘라이브 커머스’ 등으로 불을 확~ 붙인다. 부가적으론 온오프 매장의 상품 데이터를 연계한 ‘크로스 쇼핑’, 오프 매장에서도 가변적 가격을 제공하는 ‘마이 프라이스 이니셔티브’ 등 예정. 2. 이번 합병에 큰 공헌을 한 대환장 퍼주기 전쟁 중이던 라인-야후재팬의 페이사업. 양사의 페이사업 마케팅-제휴점 영업을 일원화 하는 것만으로도 쎄다. QR 및 바코드 결제 통합을 시도할 것이고, 유저에게 금융 상품을 제안하는 ‘시나리오 금융’ 등 적용 예정이라 한다. 페이 사업은 아니지만 라인이 추진 중인 라인뱅크가 야후재팬의 재팬넷뱅크와 함께 한다면....국내 카카오뱅크처럼 일본에서 강렬한 한 방?! 3. 플랫폼의 규모가 규모인 만큼 광고와 비즈니스 플랫폼이 통합된다면 시너지가 슬슬 나타날 것이다. 그리고 일본도 불 붙고 있는 배달시장, 그리고 식당 및 숙박 예약 관련 서비스 등 로컬 및 버티컬 분야 사업도 매우 기대가 됨. 헬스케어쪽 ‘라인 닥터’도 유망. ✔ 그렇다면 핑크빛 전망만 있을까? 1. 네이버의 라인(LINE)과 야후재팬의 새로운 전략적 지주회사 이름은 A홀딩스. 지분은 네이버 50%, 소프트뱅크 50% 반반이다. 동등한 것이 과연 좋기만 할까? 언어도 문화도 다른 두 기업의 반반 결합은 가장 민주적이지만 가장 비효율적일 수도 있는 구조. 한쪽이 반대하는 일이 진행 될 수 있을까? 서로 비슷하게 양보하며 함께할 수 있을까? 2. 거대한 조직이 어디까지 합쳐질 수 있을까? 업무방식, 문화, 시스템, 속도, 용어, 우선순위...역사가 긴 두 회사인 만큼 그간 쌓아온 나름의 방식과 시스템이 존재한다. 통합 과정에서 발생하는 거대한 비효율이 있을 가능성. 그리고 인간이 있는 곳엔 어디든 있는 정치. 라인쪽 라인이면 '라인라인'인가... #한국에선경쟁자인쿠팡의투자사 #일본에선직접적인연합

네이버 라인-야후재팬 경영통합 완료...아시아 빅테크로 떠오르다

Naver

2021년 3월 1일 오후 4:49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