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유업 오너경영 끝난 날, 주가는 20% | 커리어리

[남양유업 오너경영 끝난 날, 주가는 20% 상승] - 얼마 전 남양유업은 자사 제품 불가리스가 코로나 바이러스 억제 효과가 있다는 허위 발표를 했다가 2개월 영업정지라는 중징계를 받게 되었습니다. - 남양유업 홍원식 회장은 사퇴와 동시에 경영권 승계도 하지 않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이 발표와 동시에 남양유업 주가는 한때 20% 까지 상승했습니다. - 2013년 터진 갑질 논란은 남양 제품 불매운동으로 이어졌습니다. 남양유업은 오랜 기간동안 서울우유에 이은 2위 자리를 유지했었지만, 매일유업에 2위 자리를 내 주고 말았습니다. - 남양유업은 Social 측면 뿐 아니라 주주와의 소통 부재, 낮은 배당도 문제였습니다. 국민연금의 주주제안 안건을 무시해버릴 정도였고, 지금 시가총액은 경쟁사 매일유업의 반도 되지 않습니다. 경영권 변화 이후 남양유업이 예전의 영광을 되찾을 수 있을까요?

'불가리스 유탄' 57년만에 막 내린 남양유업 오너경영

더벨뉴스

2021년 5월 5일 오전 12:44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6.21 부동산대책은 8월 전세대란 막을 수 있을까? ] - 2년 전과 비교해 서울 아파트 전세가격은 50% 가까이 올랐습니다. 그리고 2년 전 임대 갱신권을 사용했던 계약들이 올해 8월부터 만기가 되기 시작합니다. - 정부에서 내놓은 새로운 상생임대인 대책을 요약하면, 임대를 주고 있는 1주택자에게 양도세 비과세를 위한 실거주 요건을 면제해준다는 것입니다. 이러면 투자자는 굳이 2년 실거주를 할 필요가 없게 되니 임차인을 내쫓고 집에 실입주할 필요가 없습니다. - 새 정책과 관련해 임대인들의 관심이 뜨거운 만큼 이번 조치로 전월세 ‘대란’ 까지는 가지 않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반대로 실거주 요건 때문에 투자가 망설여졌던 주택들에 대한 갭투자 수요를 부활시킨 만큼 일부 매매시장에는 다시 불이 붙을 수도 있을 전망입니다.

전월세 5%내로 올린 집주인, 2년 실거주 안해도 양도세 비과세

land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