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에서 장애에 대처하는 방법으로, "장애 회 | 커리어리

라인에서 장애에 대처하는 방법으로, "장애 회고 미팅"을 한다고 하더라고요! 📌인터뷰에서 인상 깊었던 부분 “엔지니어가 성장하는 과정은 실수를 통해 배우고, 이를 놓치지 않는 것에서부터 시작한다. 문제가 생겨도 모두가 함께 있음을 믿고 도전할 수 있도록 하는 게 장애 회고 미팅의 의의” 인터뷰를 읽으며 "실리콘밸리를 그리다- 일하는 사람이 행복한 회사는 뭐가 다를까?"에서 읽었던 '포스트모템' 문화가 생각났어요. 📌 실리콘밸리를 그리다- 포스트모템 문화: https://brunch.co.kr/@svillustrated/13 결국 자신의 실수를 인정해도 안전할 수 있다는 문화가 바탕이 되어야 건강한 회고가 가능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회고나 포스트모템이 잘 이루어지는 조직을 경험하면, 실수를 줄여나가고 구성원이 성장하는데 얼마나 많은 도움이 되는지 체감할 수 있을테고요.

라인의 경쟁력과 안정성, '함께 회고하는 개발 문화가 토대'

Naver

2021년 12월 20일 오전 1:28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최근, 서비스 결함과 관련하여 여러 테스트 메트릭을 적용해보려 하는데요. DDE(Defect Detection Efficiency)관련 유용한 포스팅을 보게 되었습니다. DDE는 말 그대로 결함 탐지 효율성으로 아래와 같은 계산식을 통해 도출해 낼 수 있어요. DDE = 특정 테스트레벨에서 발견한 결함 / 전체결함 * 100% 이를 통해, 다음과 같은 인사이트를 발견할 수 있을 것 같아요. ✔️ 요구사항의 충분성 여부 ✔️ SDLC 상의 early stage에서 테스트 진행 여부 ✔️ 테스트 케이스의 효용성

What Is Defect Detection Efficiency And Its Importance?

appsierra.com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