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이 연 ‘배민상회’에는 없는 게 없 | 커리어리

"배달의민족이 연 ‘배민상회’에는 없는 게 없다. 장사하는 사람들이 필요로 하는 모든 게 있다. 계란 한 판, 냉동 생닭, 치킨을 튀길 때 필요한 염지제와 일식 이자카야에서 쓰는 양념된 각종 꼬치 등 1000여 종이 넘는다." "외식업에서 식자재 유통은 핵심이다. 프랜차이즈산업이 성장할 수 있는 배경에는 본사가 식자재 유통과 장사에 필요한 각종 비품을 일괄 공급해주는 ‘효율’이 있었다. 매장에서는 잘 다듬어진 식재료 등을 받아 가열하거나 조리하기만 하면 됐다. 같은 논리로 영세 자영업자가 어려움을 겪는 것은 이런 과정을 혼자 다 해결해야 하기 때문이다. 매일 식당의 재고를 파악해 근처 할인마트를 찾거나 거래처에 전화로 주문해야 했다." 배달의민족이 또 한번 '배달 전선'을 넓힌다. 작년에는 가정용 생필품을 배달하는 'B마트'를 시작한데 이어, 이번에는 외식기업용 식재료를 배달하는 '배민상회'를 런칭. 장사하는 사장님들이 필요로 하는 모든 것이 다 있는 플랫폼으로서 특히 프렌차이즈가 아닌 혼자서 식재료를 준비하는데 어려움을 겪는 자영업자들의 니즈를 공략한다는 전략. 40조원 규모의 이 시장을 두고 CJ프레시웨이, 신세계푸드, 아워홈 같은 대기업과 경쟁한다.

[단독] 배달의민족, 40조원 식자재 배송시장 진출

Naver

2020년 5월 22일 오전 12:23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명품 브랜드 만드는게 제일 쉬웠어요... 샤넬이 선택한 남성 수영복 브랜드 '올레바 브라운' 이야기

명품 브랜드 만드는게 제일 쉬웠어요...샤넬이 선택한 남성 수영복 브랜드 '올레바 브라운' 이야기

YouTube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