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는 일이 뭐라고?] PO 일을 시작한 지 | 커리어리

[하는 일이 뭐라고?] PO 일을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았을 때 일이다. 가족과 동네 고깃집에서 아버지가 여쭈시길 “그래서 새로 하는 일이 뭐라고?” 설명을 위한 시간과 이유가 충분한 면접자리나 되면 모를까, 불판 위에 삼겹살은 타고 있는 와중에 PO는 무슨 일을 하는지를 한 마디로 간결하게 설명하려니 그땐 참 쉽지 않았다. “(소프트웨어) 제품의 vision과 roadmap을 수립하고 효율과 중요도에 따른 우선순위 설정,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의사 결정과 유관부서와의 협업을 통해 제품을 개발하고 발전시키는 일을 합니다” 이 정도가 적당한 답변이 아닐까 싶다. PO를 하기 전에 여러 번 읽었던 서인용 님의 글을 소개한다. 지금도 종종 업무에 치여서 일을 쳐내고 나면 가끔 보는 글이다.

그래서 Product owner는 뭐하는 사람이에요?

brunch

2020년 6월 10일 오후 12:11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더 많은 인사이트를 둘러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