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버는 26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개인 차량을 넘어 버스·지하철·기차 등 대중교통까지 모두 아우르는 '이동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우버 앱 하나면 공유형 이동 수단을 모두 동원, 사람이 A에서 B지점까지 갈 수 있는 것이다." '이동=우버'가 현실이 되어간다. 우버의 목표는 사람들 일상의 운영체제(OS)가 되는 것이라고.

앱 하나로 버스·지하철 환승까지… 우버의 진화

Naver

앱 하나로 버스·지하철 환승까지… 우버의 진화

더 많은 콘텐츠를 보고 싶다면?

또는

이미 회원이신가요?

2019년 9월 28일 오전 10:3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