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곳보다 private 하고 특정 계층에게만 개방되었던 갤러리가 달라지고 있다. 보다 대중적이고 친숙한 형태로 대중에게 접근하는 사례들이 나오고 있는 것. 특히 기존 갤러리들이 밀집되어 있는 곳에서 벗어나 도심과 가까운 곳에 분점을 낸다던지 본점에서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이것을 같이 홍보하고 체험해볼 수 있도록 전하는 역할을 하는 것은 의미가 있다고 본다. 예술에도 옴니 채널이 필요한 세상이다. 업역의 경계가 모호해지면서 공간에 대한 정의도 바뀌고 있다. 중요한 것은 거기서 추구하는 가치를 보다 잘 전달하고 공감받으면서 특별한 경험을 함께 만들어주는 것이 아닐까.

갤러리서 요가, 서점 가서 작품 감상…미술공간이 달라졌다

Naver

갤러리서 요가, 서점 가서 작품 감상…미술공간이 달라졌다

2020년 7월 30일 오전 7:58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