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캔비’라는 분께서, 저 따위를 존경하는 신 | 커리어리

‘유캔비’라는 분께서, 저 따위를 존경하는 신수정 부사장님과 김지수 기자님을 함께, 페이스북에서 활동하는 온라인 멘토로 언급해주셨는데요. 두 분에 비하면 한참 부족하지만 더 열심히 하라는 의미로 알고, 더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사용자가 공유한 콘텐츠

-

2020년 12월 30일 오전 12:26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