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프라이버시’는 애플의 가장 확실한 전 | 커리어리

"이제 ‘프라이버시’는 애플의 가장 확실한 전략무기다. 애플 제품의 심미성이나 기술적 혁신만으로는 더는 삼성전자나 구글·페이스북과 차별화하기 쉽지 않은 상황이기도 하다. 실제 애플은 지난해 유튜브와 TV에 ‘아이폰의 프라이버시-사생활 편’ 광고를 내보내며 ‘프라이버시’ 아젠다를 전략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28년만에 CES를 찾은 애플이 내놓은 카드는 '프라이버시'. 새로운 기술과 혁신을 소개하는데에만 열을 올리는 경쟁사들 사이에서 홀로 튄다. 애플은 늘 그래왔다.

애플의 새로운 전략 무기는 '프라이버시'

중앙일보

2020년 1월 9일 오전 3:09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