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유럽권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물건의 2/3 | 커리어리

[비-유럽권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물건의 2/3가 유럽 안전규제에 미달] 미국, 중국 등 비-유럽권 국가의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물건의 66%가 유럽 상품 안전성 평가 기준에 미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유럽이 상품 안전 평가 기준이 좀 높은 건 사실이지만...놀랄만한 숫자네요. 이 데이터는 독일, 영국, 이탈리아, 네덜란드, 벨기에, 덴마크의 소비자 협회 단체들이 공동으로 진행한 연구에서 나왔다고 합니다. AliExpress, Wish, LightInTheBox, eBay 와 Amazon 를 통해 판매되는 제품들 중, 유럽에서 직구가 가능한 것을 무작위로 250여 개 주문해 조사가 진행되었습니다. 놀랍게도 이 중 66%가 유럽 안정성 평가 기준에 부적합했습니다. 특히 일부 제품은 화재의 위험성이 상당히 높은 것으로 판단되었다고 합니다. (경보가 울리지 않는 화재 경보기, 감전의 위험성이 있는 크리스마스 트리 전등 등...) 이는 유럽에 사는 개인이 이렇게 물건을 직구하는 경우, 사고 발생 시 법적 분쟁과 책임 요소에 있어서 애매한 위치에 처할 수 있다는 것도 의미합니다. 유럽 소비자 단체들은 이 연구조사 결과를 토대로, 최근 커지고 있는 유럽 이커머스 시장에 적절한 견제와 규제를 요구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66% of products from non-EU shops fail safety tests

Ecommerce News

2020년 3월 8일 오후 1:50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핀란드 여름 축제들이 돌아오다] 핀란드가 코로나 이래 첫 '일상으로 돌아온 여름'을 만끽하고 있습니다. 2여 년만에 각종 축제, 콘서트, 이벤트들이 돌아왔고 이들 행사마다 매진행렬이 이어지고 있다는 소식이군요. 요 몇일 간 핀란드는 하지절(Juhannus) 연휴기간을 보냈는데요, 이 시기 전국 기차역은 여행객으로 붐볐고 전국 여름별장 및 리조트들은 몇 년만의 성수기 특수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는 소문입니다. 하지만 동시에 핀란드 코로나 감염자 수도 늘어가고 있습니다. 제 주변만 하더라도 요즘 돌아가면서 코로나 확진자가 나오고 있답니다. ㅜㅜ 하지만 다행히 중증환자 수는 안정적으로 유지 중이라 확진자들이 자발적으로 격리하는 것 외에는 딱히 제재 조치가 없습니다. 핀란드 정부도 현 시점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를 다시 재개할 계획은 없고요.

Early summer festivals attract record audiences

News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