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회사 모두 쿠팡 단독 브랜드 론칭에 대해 비슷한 이유를 내놨다. 이커머스 유통을 확대할 필요성이 점차 커지고 있다는 점에서 온라인 전용 브랜드를 내놨다는 것이다. 일종의 온라인 유통 강화인데, 쿠팡 전용 브랜드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봤다는 설명이다. 온라인 전용으로 채널을 넓히기보다 ‘쿠팡 단독’으로 시선을 잡겠다는 것으로 보인다." 아모레퍼시픽과 SPC삼립이 쿠팡에서만 살 수 있는 단독 브랜드를 런칭했다. 대기업 제조사가 이커머스 업체 한 곳과만 협업해 단독 브랜드를 낸 최초의 사례. 제조사와 쿠팡 사이에서 주도권이 어느 쪽으로 넘어가고 있는지를 보여주는 사건.

'쿠팡 단독' 브랜드 등장...쿠팡 영향력 더 커지나

Naver

'쿠팡 단독' 브랜드 등장...쿠팡 영향력 더 커지나

더 많은 콘텐츠를 보고 싶다면?

또는

이미 회원이신가요?

2020년 6월 18일 오전 8:0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