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은 프리미엄 전략을 강조하며 가격대 역시 제주 삼다수보다 높게 책정한다. 제주 삼다수는 물론 에비앙, 볼빅 등 해외 생수와 경쟁하며 프리미엄 시장을 노린다는 전략이다." 생수 시장 1위 삼다수의 시장점유율이 40% 아래로 내려왔다. 정수기 시장은 정체된 반면, 생수시장은 매년 성장해 곧 1조원 규모가 된다. 오리온이 기회를 간파했다. 삼다수보다 비싼 프리미엄 생수로 시장에 진입한다.

'콸콸' 돈 쏟아지는 물시장...오리온도 입수

Naver

'콸콸' 돈 쏟아지는 물시장...오리온도 입수

더 많은 콘텐츠를 보고 싶다면?

또는

이미 회원이신가요?

2019년 10월 15일 오전 4:46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