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으로 독자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법] 아무 | 커리어리

[제목으로 독자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법] 아무리 본문 내용이 좋아도 눌러보지 않으면 소용 없다. 어쩌다 눌러본 사람들이 바이럴하는 것도 한계가 있다. 브런치 총 조회 수를 약 570만 가까이 달성하는 동안 써온 제목들의 패턴을 분석한 글. 내가 쓰는 대부분의 제목은 이 패턴 안에서 만들어진다. 특히 디독 콘텐츠를 발행할 때, 본문은 최대한 원작자의 의도를 살리기 위해 그대로 번역하지만 제목은 아예 다르게 가져갈 때가 많다. 내용은 좋은데 어떤 내용을 강조해야 하는지 몰라서 글 자체가 매력이 없어보이도록 제목을 짓는 경우가 많기 때문. 그럴 때마다 어떤 생각을 하는지 정리해보았다.

클릭하고 싶은 제목 유형 10가지

brunch

2020년 11월 7일 오후 7:59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저희 팀 열심히 채용 중입니다! 라이터 직군이 궁금한 분들을 위해, 6월 12일 일요일에 1시간 Q&A 라이브 진행하려고 해요. (카피라이터에서 UX 라이터로 직군 전환하신 김상훈님도 함께 합니다!) 무슨 일 하는지, 어떤 역량과 경력이 필요한지, 포트폴리오는 어떻게 만들면 좋은지 등등 사소한 질문부터 무거운 질문까지 다~~~ 남겨주세요. +궁금한 것 있으신 분들, 추천해주고 싶은 분들께 링크 마구 뿌려주세요~

UX writer 1시간 Q&A 라이브합니다!

brunch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