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금융 스타트업에서 진행하는 인터뷰 프로젝 | 커리어리

"한 금융 스타트업에서 진행하는 인터뷰 프로젝트 ‘마이 머니 스토리’는 그런 점에서 반갑다. 작가, 배우, 탐정, 청소부, 세일즈맨 등이 나와서 대놓고 돈을 말한다. 인터뷰 진행자 스터즈 터클이 쓴 책 ‘일'의 머니 버전이라고 해야 할까. “유튜브에서 ‘돈’을 검색하면 어떻게 벌어야 하는지 알려주는 영상만 수천 건이 나와요. 왜 벌어야 하는지 말하는 영상은 쉽게 찾아볼 수 없죠. 모두가 돈을 벌기 위해 노력하고, 부자가 되기를 꿈꾸면서 ‘왜’를 묻지 않는 것이 이상했습니다.” 이 프로젝트를 기획한 안성은 마케터의 말이다. 나인뮤지스 전 멤버였던 가수 류세라는 이렇게 말하기도 했다. “중학교에서부터 돈을 가르치면 좋겠어요. ‘돈은 악하다’라는 식의 이분법은 제 세대에서 끊어야 할 것 같고요. 돈의 속성, 필요성, 세금, 집, 저축 등을 꼭 가르쳐야 해요. 저처럼 경제적 지식이 뒤처졌다는 느낌, 출발선이 다르다는 느낌은 들지 않게 해 줘야죠.”" 손현 에디터님 덕분에 오늘자 조선일보에 '마이 머니 스토리'와 제가 한 말이 소개되었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어떻게 돈을 버는지'보다 '왜 돈을 버는지'를 묻는 컨텐츠를 만들어보겠습니다. 많이 응원해주세요:) [My Money Story] www.instagram.com/toss.mymoneystory/

[밀레니얼 톡] 당당하게 '돈 이야기' 하며 삽시다

조선일보

2021년 2월 1일 오전 3:52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