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까지만 해도 쿠팡의 자금이 고갈되고 다 | 커리어리

"지난해까지만 해도 쿠팡의 자금이 고갈되고 다른 업체 중 일부는 적자를 견디지 못해 매각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했다. 그러나 예상과는 달리 그 누구도 시장에서 사라지지 않고 오히려 각자의 살 길을 찾아낸 것이 현재까지 드러난 구도” 예상과는 달리, 쿠팡의 적자폭이 크게 감소했고, 티몬과 위메프, 11번가 어느 곳도 사라지지 않고 나름의 생존법을 찾았으며, 무엇보다 이커머스 시장에 진출하려 기존 업체를 인수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했던 롯데마저 그 예상을 뒤엎고 롯데온(ON)을 단독 론칭. 그렇게나 말많던 이커머스 업계가 요즘 들어 조용한 이유.

그 말많던 이커머스 업계는 요즘 왜 이렇게 조용할까

서울경제

2020년 7월 7일 오전 1:59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개발자를 위한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