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으로 상징되는 이커머스 진영은 운신의 폭이 넓다.... | 커리어리

"쿠팡으로 상징되는 이커머스 진영은 운신의 폭이 넓다. 수조원 대 출혈을 기록해도 활동성은 최고치를 찍고 있다. 이에 따라 유통업 주도권은 신생 업체로 넘어가는 중이다. 이 속에서 양대 마트는 각자 살길 찾기에 나섰다." 대형마트들이 생사의 갈림길에 놓였다. 롯데마트는 해외로 나간다. 이마트는 온라인에 올인한다. 쿠팡, 마켓컬리와 싸운다.

대형마트 살길, 해외냐 온라인이냐

Naver

대형마트 살길, 해외냐 온라인이냐

2019년 9월 26일 오전 2:45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