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다의 대리운전 중개 사업 진출. 결국 제도권 | 커리어리

타다의 대리운전 중개 사업 진출. 결국 제도권 내에서 서비스를 확장하는 방법을 모색 중인 것으로 보임. 타다를 응원하는 고객 중 한명이지만 대리운전 시장은 카카오가 굳히기를 하고 있는 상황 한 매체에 따르면 지난 4월 기준 전국 대리 운전자 수는 16만명으로 추산 이 중 카카오T대리 등록 비율을 92% 추정 (압도적 1위) 타다가 고객에게 프리미엄 서비스 경험을 제공할 수 있었던 이유는 차량의 소유주가 타다였다는 측면도 무시할 수 없었는데... 대리운전 시장에서 어떠한 차별화 전략을 펼칠지 궁금 카카오 대비 경쟁력 확보를 위해서는 타다의 출혈 경쟁을 불가피한 상황 때마침 오늘 쏘카의 500억 투자 유치 기사가 나옴.

타다, 대리운전 중개 사업 진출...플랫폼 운영 노하우 접목 - 'Startup's Story Platform’

스타트업 스토리 플랫폼 '플래텀(Platum)'

2020년 9월 16일 오전 3:39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brg 너로 정했다' 털복숭이 형님들이 고객을 상대하는 전달포 사나이들. 클립들을 보다 보면 시간 가는줄 모른다. 가끔 포켓몬 카드나 헤리포터 초판본이 투명한 플라스틱 케이스에 보관 되어 있는걸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는데, PCGS, ANA와 같은 그레이딩 업체이다. 우리한테는 생소할 수 있는 개념인데, 지인을 통해 국내에도 해당 서비스를 하는 업체가 생겼다는 소식을 들었다. 브레이크앤컴퍼니는 지난 12월 KB인베스트먼트와 스트롱벤처스로부터 총 12억원의 시드(seed) 투자를 유치했다. 브레이크앤컴퍼니가 제공하는 그레이딩 서비스인 brg는 분광이미지비교감식기를 활용한 12단계의 과정을 통해 카드 품질 및 상태를 검증해 등급을 측정한 후, 특수 제작한 플라스틱 케이스에 카드를 라벨과 함께 봉인해 고객에게 제공하는 서비스이다. 미국에는 트레이딩 카드 업계에 대한 투자가 활발히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국내는 물론 아시아권에서 투자를 유치한 것은 처음이라고 한다. 90년 이상의 역사를 가진 트레이딩 카드는 스포츠, 포켓몬, 유희왕 등 각 분야 지식재산권(IP) 주체로부터 라이선스를 받아 제작돼 전 세계 수집가 사이에서 활발하게 거래되고 있다. 트레이딩 카드를 그레이딩(등급화)하는 서비스 시장 역시 세계적으로 크게 형성돼 있다. 이런 세계적인 트렌드에 맞춰 국내 수집가들 사이에서도 트레이딩 카드 관련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점점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