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의 내부 사정에 밝은 한 관계자는 “그동안 B2C... | 커리어리

"쿠팡의 내부 사정에 밝은 한 관계자는 “그동안 B2C(사업자-소비자) 중고거래로 쌓아온 다양한 노하우를 기반으로 ‘중고나라’ 같은 C2C(소비자-소비자) 시장에 뛰어드는 것”이라며 “이르면 내년 상반기(1∼6월) 서비스가 시작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유통업계에선 쿠팡이 중고거래 시장에 진출하면서 이 같은 강점을 십분 활용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일반 소비자들이 자연스레 중고거래 서비스로도 유입될 수 있도록 빅데이터를 활용한 상품 추천과 함께 자체 물류망을 활용해 편리한 비대면 서비스도 구사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쿠팡이 중고거래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할 예정. 쿠팡이 제공하게 될 다양성과 편리성, 안전성은 시장에 어떤 충격파를 미치게 될까. 쿠팡의 강점을 상쇄할만한 '특색있는' 플레이어들만 살아남지 않을까.

‘고객 2000만명’ 쿠팡, 중고거래 시장 진출 채비

Naver

‘고객 2000만명’ 쿠팡, 중고거래 시장 진출 채비

2020년 10월 28일 오전 2:18

댓글 0

주간 인기 TOP 10

지난주 커리어리에서 인기 있던 게시물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