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승은 유튜브, 비서는 AI… 단 생각은 네 | 커리어리

“스승은 유튜브, 비서는 AI… 단 생각은 네가 하라” “한밤중에 타코가 먹고 싶으면 20분 만에 실현이 돼요. 40분 걸리면 사라질 욕망이었을 텐데, 배달 앱이 그걸 잡아냅니다. 낙타의 허리를 부러뜨리는 깃털 하나까지 섬세하게(웃음). 제일 예쁘고 향기로운 것을 선택하는 ‘비용’이 확 줄었어요. 크로켓 사려고 길 안 건너도, 앱만 열면 전국구 빵 맛집이 환하게 열렸어요. 욕망의 거리는 좁혀졌고, 공급자는 더 고단해질 겁니다.” “저는 이렇게 얘기합니다. ‘혁신이 빨라지면 인류는 좋아져. 네가 힘들지(웃음).’ 혁신은 낙오된 사람에겐 잔인해요. 보듬으면서 가야 하는 데, 지금은 열 맞춰 달리기 바쁘니까요.” “나를 보고 옆에 있는 사람을 보세요. 트렌드만 보면 의혹이 생겨요. 작년까지 욜로 얘기했던 사람들이 왜 갑자기 머니러시를 얘기하지? 돈을 쓰겠다던 사람들이 왜 돈을 모으겠다고 난리지? 층위를 높이면 다 ‘나를 찾아서’예요. 결국 참자아를 찾아서 자기 결정권을 행사하는 인간들은 점점 더 공동체 지향적이 돼요. 지구공동체에 미안함을 느껴서 ‘태도로서의 비건’을 선택하는 식이죠. 개별자가 깊어지면 이후 문명은 더 좋아지게 돼요.” 빠른 게 디폴트인 세상이라면 속도 보다는 깊이에요. 지금은 빨라질 때가 아니라 깊어질 때죠.

[김지수의 인터스텔라] "스승은 유튜브, 비서는 AI... 단 생각은 네가 하라" 송길영

Naver

2022년 1월 17일 오전 2:32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하루만에 100명이 모여버린 한국의 UX라이팅 커뮤니티를 만들었어요!>> UX라이터 커뮤니티를 몇 달째 운영하고 있는데요, 우리끼리만 하기엔 너무 재밌어서 오픈했더니 하루만에 100명이 모여버렸습니다. 😎 꼭 UX 라이터가 아니어도 UX 라이팅에 관심있는 기획자, 디자이너, 리서처 등등도 조인해서 캐주얼하게 이야기 나눠요! 인원이 너무 많아서 초대코드로만 입장할 수 있어요! 메시지 주시면 알려드릴게요 :)

UX Writers in Korea

Kakao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