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조직을 그로스 마인드셋으로 변화시키는 | 커리어리

<우리 조직을 그로스 마인드셋으로 변화시키는 방법> 3대 그로스해커라고 불리는 폴의 아티클입니다. growth mindset으로 똘똘 뭉친 조직을 만드는 방법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 본문 중에 인상 깊은 내용을 보면... 1) 옳음(being right)이 아닌 선한 영향력(good influence)을 통해 변화를 만들어 가시길 바랍니다. 놀랍게도 사람은 옳은 사람보다, 좋은 사람을 따르게 되어있고 영향력이란 기본적으로 나와 내 믿음을 좋아해주는 사람의 숫자에 비례하니까요. 2) 그 영향력이 (합리적이고 투명하게 공유 가능한) 성과 기반의 영향력이길 바랍니다. 주어진 권한이 아무리 작은 영역이더라도, 합리적이고 투명한 방법으로 성과를 지속적으로 낸다는 것은 절대 무시못합니다. 꾸준히 고객/채널에 대한 고민을 하고, 근거기반의 실험, 실험 중심의 성장을 만들어보세요. 누구도 무시 못할 강력한 영향력을 갖게 될겁니다. 3) 스폰서를 찾고, 정기적으로 만나세요. 변화에 필요한 총알?을 지원해 줄 수 있고, 또 해주길 기다리는 임원을 찾고 정기적으로 만나 조언을 얻으세요. 리턴으로 넓은 시야를 얻는 것은 물론, 도움이 필요한 (즉, 새롭게 일 벌릴 수 있는) 그로스 레버를 소개해주고, 적임자로 추천해줄겁니다. 별거 없습니다. 그냥 사내 메신저로 "밥 사주세요" 로 시작됩니다. 4) 스킬셋을 넓히면 권한이 생길것이라는 기대를 갖고 접근하면 실망하게 됩니다. 내 권한을 확인하고, 여기서 성과를 낼 수 있는 스킬셋에 투자를 하시는 것을 권장합니다. ---- 마지막 하이라이트입니다. 5) 사람은 고쳐쓰는게 아니라고, 수 년동안 기존 방식을 고수했던 우리 조직이 정말 '근거 기반 의사결정과 실험 중심의' 그로스 마인드셋을 가질 수 있을까요? 경험상 그로스 마인드셋은 충분한 전염성을 (contagious) 갖고 있습니다. 합리적이고, 확장 가능한 성장을 보장하죠. 아예 안하는 사람은 있어도, 그로스 마인드로 작은 성공이라도 맛 본 사람은 이 방법을 계속 고수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다만 정신적 건강을 위해, 회사를 바꿔보려는 충분한 노력을 하셨다는 판단이 들면 그냥 회사를 바꾸는것도 방법입니다 (..)

Log into Facebook

facebook.com

2020년 12월 23일 오전 1:11

댓글 0

함께 보면 더 좋은

꽤 도발적인 제목 같아요. :) 저자의 요지는 간단하더라고요. 1. 비즈니스 이해관계자들이 제품 피쳐를 의사결정 권한을 갖도록 한다면, 2. 문제가 아닌 솔루션에 집중한다면, 3. 의사결정을 할 때, 데이터를 사용하지 않는다면 4. 최소한의 와이어프레임도 직접 그리지 않는다면, 5. 런칭 이후에나 성공 지표를 정의하려고 한다면, 6. 정기적으로 제품 지표를 트래킹하지 않는다면, 7. 제품 개발 라이프 사이클을 따르지 않는다면(사실 이건 1번이랑 비슷) 결국, PM/PO는 문제를 정의하고, 해결하는 사람이고, 이걸 잘 하기 위해서 문제를 정의하는 가설을 데이터로 세우고, 솔루션이 워킹하는지 데이터로 확인하고, 이 과정을 간결하게 커뮤니케이션하면서 모든 과정의 의사결정 권한을 지켜내야 하는 사람이다. 이런 뜻인 것 같아요. 한 번씩 꺼내어서 보면, 꽤 좋더라고요. 이 글. :) (사실 5번은 제가 이해한게 맞는지 헷갈려요.)

Sorry but you are not a Product Manager

Medium

추천 프로필

현직자에게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현직자들의 '진짜 인사이트'가 담긴 업계 주요 소식을 받아보세요.

커리어리 | 일잘러들의 커리어 SNS